道, 美존스홉킨스 미세생체조직시스템 연구센터와 협약 쳬결

입력 : 24.04.15 17:19|수정 : 24.04.15 17:19|최성민 기자|댓글 0
국제공동연구사업 수행 등 바이오산업 성장 기대


산업부의 바이오 특화단지 공모에 도전한 전북자치도가 미국 유명 연구센터와 인체 관련 바이오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바이오산업 경쟁력 확보에 보폭을 확대하고 있다.
 
전북자치도는 15일 존스홉킨스 의과대학 미세생체조직시스템 연구센터, 전북대학교, 원광대학교 등과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날 업무협약에는 김관영 도지사와 김덕호 존스홉킨스 의대 미세생체조직시스템 연구센터장을 비롯 양오봉 전북대학교 총장, 박성태 원광대학교 총장, 이규택 전북테크노파크 원장, 이은미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장, 김차영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전북분원장, 정병엽 한국원자력연구원 첨단방사선연구소장, 황경화 안전성평가연구소 전북분소장 등이 참석, 바이오산업 육성에 대한 의지를 보였.
 
존스홉킨스 의과대학 미세생체조직시스템 연구센터는 인간 질병과 정밀 의학 응용 분야의 예측, 줄기세포 기반 체외 3D 기관형 모델 개발 및 검증을 위한 허브 구축을 목표로 하는 혁신연구기관이다.
 
협약은 국제 공동연구사업 수행 협력 연구 자료, 출판, 정보의 공유 연구 인력 교류 기타 양 기관이 합의한 협력 교류 등을 주요 내용으로 담고 있어 향후 전북자치도 바이오 연구개발과 인력양성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협약에 이어 전북자치도와 존스홉킨스 의대 미세생체조직시스템 연구센터는 글로벌 오가노이드 기술, 산업화 동향에 대한 세미나를 갖기도 했다. 이를 통해 양 기관은 해외 오가노이드 기술 동향에 대한 공유와 함께, 전북자치도의 관련 산업 육성 방안에 대한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번 협약으로 전북자치도가 가진 바이오 연구기반과 존스홉킨스 의과대학 미세생체조직시스템 연구센터 간 국제 공동연구사업 수행과 연구 인력 교류를 통해 향후 전북 바이오산업에 성장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김관영 도지사는 도내에는 전북대와 원광대를 비롯한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전북분원 등 관련 기관이 집적되어 있다도내 대학과 기관이 세계 연구자들과 공동연구사업 수행 및 연구인력 교류를 통해 바이오 분야 경쟁력을 더욱 확보해 나가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성민 기자
 
ⓒ 전북타임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가 될수 있습니다.등록
54990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태진로 77 (진북동) 노블레스웨딩홀 5F│제호 : 전북타임스│ TEL : 063) 282-9601│ FAX : 063) 282-9604
copyright ⓒ 2012  전북타임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bn8800@daum.net

Copyright 전북타임즈신문, All rights Reserved.